Twitter | Search | |
This is the legacy version of twitter.com. We will be shutting it down on 15 December 2020. Please switch to a supported browser or device. You can see a list of supported browsers in our Help Center.
OhmyNews_TV
안녕하세요. 인터넷신문 오마이뉴스()의 방송 '오마이TV' 공식 트위터 입니다. 이 계정을 팔로우 하시면 뉴스, 생중계 및 저자와의 대화 등의 프로그램 업데이트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제보는 언제나 환영합니다.
9,237
Tweets
8,179
Following
16,013
Followers
Tweets
OhmyNews_TV Dec 1
전주혜 "문재인 대통령은 추미애 장관 뒤에 숨지 마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Dec 1
박상혁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꽃가마' 태우려고 하나!"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Dec 1
강민정 "코로나19 시대, 학급당 학생 수 줄이고 교사 정원 늘려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Dec 1
서기호 "오마이뉴스 용기 덕분에 '판사 사찰 의혹' 실체 확인"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Dec 1
김용민 "검사들의 선택적 정의 눈물겹다"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Dec 1
김태년 "불법 사찰을 부활시킨 검찰, 용납할 수 없는 직권 남용이자 위법행위"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 생방송 예고 : 2020.12.1 오후 12시 30분 * [핫스팟] 대학가의 대통령 비판? '나경원 아들' 문제는? / 'BTS 병역법', '공직자 윤리법' 등 처리 국회 본회의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 생방송 예고 : 12월 1일 오전 10시 30분 * [핫스팟] 윤석열의 '꼼수' 오마이뉴스의 용기로 들통-서기호 전 의원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문재인 대통령 "공직자들, 집단 이익 아닌 공동체 이익 받들어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법사위 사보임 최강욱 "'김진애 공로' 흔들리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김종민 "장관의 지휘 감독 거부한 검찰총장 때문에 대통령의 국정 지휘권 무력화"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김태년 "윤석열, 살아있는 권력 아닌 검찰개혁 맞선 것"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30
이낙연 "노무현 정부 검찰개혁도 그렇게 좌절, 이제 좌절 없어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주호영 "추미애 장관, 광인전략인지 광인인지 헷갈린 지경"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김종민 "불법사찰한 검찰이 뭐가 문제냐고 큰소리, 내로남불 심해"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김태년 "변호사도 재판부 성향 파악? 국가기관과 어떻게 단순비교하나"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이낙연 "''재판부 사찰 의혹' 윤석열 엄정하게 징계해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김한정 "바이든 임기초 6개월, 북한 도발 없게 관리해야!"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6
[전체보기] "윤석열 대검 출발" 김도읍 발언에 '버럭' 윤호중 "자기 멋대로?" 출처
Reply Retweet Like
OhmyNews_TV Nov 25
김남국 "윤석열의 '재판부 사찰' 의혹 '깜놀', 진상 밝혀야" 출처
Reply Retweet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