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Sep 12
`원 소스, 멀티 유즈(One―Source Multi―Use)`. 경계를 허물고 `협업`을 얼마나 잘 하느냐가 관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