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itter | Search | |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국내 최고 IT 산업전문지 전자신문 공식(ETnews Official) Twitter입니다. 국내외 News, IT Trend, 뉴스 속보,심층정보,Conference 정보를 제공합니다. ETNews No.1 IT Media in Korea
25,327
Tweets
41,088
Following
44,348
Followers
Tweets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h
지난해 11월 발생한 KT 아현지사 화재를 조사하기 위한 국회 청문회가 열립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4h
우리나라 1·2위 주유소 브랜드 'SK'와 'GS'가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 사업에 진출합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7h
현대자동차 '코나'와 제네시스 'G70'이 2019 북미 국제오토쇼가 선정하는 부문별 '2019 올해의 차'로 각각 선정됐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0h
지난해 드론 자격증 취득자가 1만1291명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1h
CES 2019에서 삼성전자는 '지능화된 초연결사회(Intelligence of Things for Everyone)'라는 주제로 미래 라이프스타일 솔루션을 공개했습니다. '삼성 시티'라는 콘셉트로 최대 규모로 꾸린 삼성전자 부스를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1h
I posted a new video to Facebook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3h
통계청이 국내 공공기관으로는 처음 '파이도(FIDO)'기반 생체인증 동글을 도입합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18h
통신요금을 영상과 음성으로 설명해주는 '영상 청구서' 시대가 열립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21h
화웨이가 국내 스마트워치 시장에 진출합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5
애플 아이폰 판매 부진 여파로 부품업계가 연쇄 타격을 받고 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5
4차 산업혁명 시대 혁신 서비스가 벽에 막혔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4
KB국민은행이 차세대 전산시스템 소프트웨어(SW) 사업자 선정 전 기술검증(PoC)을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4
이동통신 서비스 3사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요청으로 '군 병영 특화 요금제' 출시 검토를 시작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4
우리나라가 글로벌 암 데이터 확보전에 뛰어듭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4
네이버쇼핑이 자사 쇼핑 중개 플랫폼 '스마트스토어'에서 자급제폰, 해외 출시폰 등 휴대폰 상품 취급 기준을 확정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4
삼성전자의 첫 5세대(5G) 스마트폰 모델명이 '갤럭시S10 엑스'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3
무료 웨비나: 레드햇이 들려주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여정 일시: 1월 16일(수) 15:00~16:00 발표: 최원영·김현수 한국레드햇 이사 사회: 김인순 전자신문 SW융합산업부장 온라인 무료 세미나 (사전 등록 )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3
산업의 발전 속도는 우리가 상상 할 수 없을만큼 빠르게 성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3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 2019'에 다녀왔습니다. AI, 5G, 로봇, 자율주행 등 다양한 신기술이 총출동했던 현장을 생생하게 담아왔습니다.
Reply Retweet Like
전자신문 공식트위터 Jan 12
자율주행 택시서비스 웨이모 원이 미국 애리조나 주 피닉스시 주변 160㎞ 반경에서 약 400명 고객 대상으로 한정 운행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