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itter | Search | |
Search Refresh
묘묘 Sep 12
강아지가 왁싱을 안했다면 샵에 데려가서 받게 할거야. 받을 때 나도 따라들어가는거지. 다른 사람 앞에서 자지를 드러내야 한다는 생각에 안 그래도 부끄러운데, 더 당황스러울거야. 순간적으로 '주인님'의 '주'까지 튀어나오다가 자기도 놀라서 입을 가리게 될지도 몰라
Reply Retweet Like
#FD #FS [구인중] Sep 15
Reply Retweet Like
MD_Thursday 15h
Reply Retweet Like
J 11h
한달만에 다시하기! 새디.마조 저렇게 낮은편은 아닐텐데..🤔
Reply Retweet Like
묘묘 6h
여덟번째 미션 외출하기 전에 해야 하는 미션이야. 젤이나 로션을 가져와. 팬티를 살짝 내리고, 팬티에서 귀두가 닿는 부분에 가져온 거를 듬뿍 뿌려. 그리고 팬티를 다시 입어. 팬티는 딱 붙는 거였으면 좋겠어. 혹시 모르니 상의는 긴 거를 입는 편이 좋겠지?
Reply Retweet Like
나쁜엉덩이 3h
밤이 오면 항상 두렵다 다음 날이 다가오는 설레임을 잃어버린지 너무 오래된거 같다
Reply Retweet Like
묘묘 Sep 14
딜도를 붙힌 의자에 강아지를 앉혀놓고, 다리는 의자다리에 각각 묶어놓는거야. 움찔거리지 않게 허리도 의자 등받이에 붙여서 묶어놓자 손목도 뒤로 묶어놓고 눈도 가려야지. 입에는 볼개그를 물려놓고 젖꼭지에는 집게를 집어놓을거야. 자지는 진동기랑 같이 묶어놓는거지
Reply Retweet Like
푸우_pooh🐻 Sep 16
트위터 열심히 하게 된지 한달쯤 된거같다 근데 트친이 너무 없어. 친한척 해주거나 마음 주시면 저도 찾아갑니다. 많이 관심 주세요 트친님들 리트윗 해주시면 감사해요
Reply Retweet Like
리렐스오일 Sep 14
1.디그레이더 2.오너 3.대디 4.스팽커
Reply Retweet Like
묘묘 Sep 10
한쪽 손으로 개자지 잡고 아래로 당겨서 표피 까지게 한 다음에, 다른 손으로 귀두 괴롭히고 싶어. 평소에 드러나지 않는 귀두 아래쪽을 손끝으로 살살 간지럽혀주는거야. 손바닥으로 움켜쥐고 문지르기도 하고 말이야 안그래도 예민한 부위 그렇게 괴롭혀지면 얼마나 버티려나?
Reply Retweet Like
화음 7h
✂흐헣 아직까지 트위터 잘모르겠다.. ✂14살 06 ✂166/60 ✂잘부탁해요오 😆
Reply Retweet Like
묘묘 Sep 12
Replying to @myomyo_13
애원하듯이 쳐다봐도 웃어보이며 나가지 않을거야. 왁싱은 일부러 여자분께 받게 할거야. 그 편이 강아지가 더 부끄러워할 것 같거든 받느라 아픈 와중에도 시선은 자꾸만 나를 향하겠지. 엎드려 있을 때는 강아지 애널 구경해야겠다. 그때 자지 세우면 진짜 부끄러워지는 거 알지?
Reply Retweet Like
MD__Noah 9h
Reply Retweet Like
울룰룰루 Sep 9
Reply Retweet Like

Related searches

#폰섹 · 일탈 섹트 · #에세머 · 멜섭 · #뚱녀
kimbotong_ Sep 10
어제는 회식이 있었고, 적당히 오른 취기에 성욕이 폭발했다. 섹스보다는 오랄받고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고, 만나던 파트너에게 전화를했다
Reply Retweet Like
묘묘 Sep 11
새벽에 사람 없는 공원에서 강아지랑 산책하고 싶어. 목줄도 채우고, 코트만 입히는 거야. 목줄을 잡고 천천히 걸어다니다가, 벤치 앞에서 코트를 벗으라고 할거야. 강아지는 주변을 두리번거리며 망설일거야. 하지만 코트를 벗었을 때, 자지는 이미 발기되어서 움찔거리고 있겠지
Reply Retweet Like
우리는 달이었다. 1h
Reply Retweet Like
코비꼬 11h
Reply Retweet Like
푸우_pooh🐻 16h
Replying to @v_youngil01
Reply Retweet Like
네손가락 Sep 16
네가 쏟아지는 세상을 마주할 때 나는 바닥에 납작 엎드려 가느다란 네 발목을 붙잡고 쓰러지지 않게 하려 한다 기울어지고 넘어질 수는 있지만 그 두 발이 이 땅에 온전하다면 너는 아직 쓰러지지 않은 것일 테니
Reply Retweet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