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itter | Search | |
노컷뉴스
CBS Nocutnews official twitter/CBS 노컷뉴스의 공식 트위터 📱📹🎙️🕯️✍️😄 FB & Instagram
46,637
Tweets
15,118
Following
48,049
Followers
Tweets
노컷뉴스 3m
여성가스점검원들은 집 안에서 가스점검을 하고 있으면 일부 남성고객이 속옷 사이로 성기를 드러내거나 '점검은 됐다, 000이나 하자'면서 성관계를 요구하기도 했다고 폭로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35m
"최근 문대통령이 거론한 5.18 민주화 운동 당시 그 분은 사법시험에 올인하지 않았던가?"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53m
10년 전 주한미군으로 파병을 떠났던 아빠가 딸의 졸업식을 위해 미국으로 날아왔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h
경찰에 따르면 사망한 아버지에게는 자해로 생긴 손상인 '주저흔'이, 딸에게서는 방어할 때 생긴 손상인 '방어흔'이 발견됐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3h
황교안 대표가 "진짜 독재자의 후예에게는 말 한마디 못하니까 여기서 대변인 짓을 하고 있지 않느냐"고 말하자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4h
현재까지 알려진 유관순 열사 사진 중 가장 앳된 모습이라고 합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6h
탁현민 전 청와대 행정관이 행정관직을 내려놓은지 넉 달만에 첫 방송 인터뷰에 응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6h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발렌시아와 1군 계약을 맺을 당시 8000만 유로(약 1023억원)의 바이아웃 금액을 제시할 정도로 기대를 받았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7h
SK그룹의 핵심인 SK수펙스추구협의회와 SK㈜는 매월 둘째 주와 넷째 주에 '주4일 근무'를 시범 시행중이라고 합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8h
유씨가 뇌물을 건넸다고 지목한 원경환 현 서울지방경찰청장은 "유씨와 밥 한끼 먹은 적이 없다"며 의혹을 강력 부인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3h
지난달 19일 한차례 영장이 기각된 지 약 한 달 만이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4h
13개월간의 재조사 끝에 이번에도 큰 소득 없이 끝이 났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20
집배원의 형은 "몸이 아프거나 배달을 하며 다치게 될 경우에도 퇴근이 늦어 병원을 가지 못할 정도였지만, 곧 있을 정규직 전환을 위해 동료 몫까지 더 많은 일을 했다"고 전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20
김 여사는 이재명 지사 곁에 있던 7명의 귀빈과는 악수를 하지 못했을 뿐 아니라 박원순 서울시장 등과도 악수를 하지 못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한 학생은 대출금을 갚아준다는 발언에 졸음이 싹 달아났다며 "우리 아버지는 (너무 좋아서) 거의 돌아가실 뻔했다"고 말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특별감사 대상은 강릉원주대, 경북대, 국민대, 경상대, 단국대, 부산대, 서울대, 서울시립대, 성균관대, 세종대, 연세대, 전남대, 전북대, 중앙대, 한국교원대 입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이로써 최고위원회에서 바른미래당 당권파는 손학규 의원 등 4명, 반대파는 하태경 의원 등 5명이 됐습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시청자와 누리꾼의 비판이 진행자의 태도에 대한 문제 제기인 것처럼 보이지만 KBS를 비롯한 언론 전반에 대한 낮은 신뢰가 더 큰 원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몸무게 숫자를 조정해야 하는 일 같은 큰 변화는 없다고 합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May 19
"제 명예를 걸고 말씀드리는데 현장에 도착했을 때 여경이 완전히 제압하고 있었고 수갑을 줘서 제가 한쪽은 채우고 한쪽, 다른 손은 여경하고 같이 채웠어요. 수갑을 채운다는 게 혼자서 정말로 어려운 일이거든요. 여경이 상체를 완전히 무릎으로 제압을 하고 있었어요"
Reply Retweet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