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itter | Search | |
노컷뉴스
정정당당 [노컷뉴스] 공식 트위터
32,301
Tweets
16,264
Following
46,593
Followers
Tweets
노컷뉴스 56m
검찰과 특검 주변에서는 박 전 대통령측이 어마어마한 비용을 지불하면서 치외법권적인 '구명운동'에 돌입한 만큼 그 비용이 어디에서 나오는지를 추적할 필요가 있다는 여론이 다시 나오고 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h
당.... 당했다... (( ; °Д°)))))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3h
방송사 제작진의 가족 관계, 아파트 대출금 기록까지 지극히 사적인 정보들이 빼곡히 적혔지만, 총리도 모르는 채 총리실 산하 기구에서 은밀히 이뤄진 사찰의 배후는 끝내 밝혀지지 않았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4h
홍 대표는 윤리위 의결 직후 페이스북을 통해 바른정당 통합파들이 다시 한국당과 함께 할 명분을 만들기 위해선 이 길밖에는 없다는 뜻을 설파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5h
신승균 전 실장은 추명호 전 국익정보국장과 함께 박원순 서울시장 등 야권 정치인 비방 활동과 정부에 비판적인 연예인들의 방송 하차 등에 관여한 혐의가 있다. ?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6h
오늘은 다른 날보다 볕이 따뜻해서 기분이 좋네요 이제 곧 더욱 추워질 텐데 옷깃 단단히 여미시고 따뜻한 아메리카노 받아 가세요~ 이번 주 촌철살인입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5h
회식 자리에서 교감이 술을 안 마시자 "그동안 예뻐했더니 더 예뻐지려고 술을 안 마시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5h
"83년쯤부터 묘한 일이 벌어지는데, 국민들 사이에서 언론이 왜 이 모양이야라는 비판적인 여론이 슬금슬금 일어납니다. 한쪽에서는 KBS 거부운동, 한쪽에서는 'CBS뉴스 같은 걸 살려내야 하는 거...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6h
"기내에서도 여러번 응급콜을 받은 적이 있었는데 앉아 있어봐야 마음만 불편하기 때문에...빨리 나가서 도와야겠다 생각하고 그냥 직감적으로 뛰어 올라갔습니다" (김진용 전 내과의)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6h
네이버는 그동안 꾸준히 의혹이 제기돼 온 뉴스 조작 의혹에 "뉴스 배치 과정상 절대 있을 수 없는 구조"라며 전면 부인해왔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7h
할머니와 함께 사는 조손가정 학생인 피해 소녀를 좀 더 관심 있게 지켜본 교사가 단 한 명이라도 있었다면.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8h
'홍보대사'를 자청한 문재인 대통령의 '고군분투'에도 국민들의 관심은 기대에 못 미치고 있다. ?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8h
"외로이 투쟁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강제 출당요구는 유죄를 인정하라는 정치적 패륜행위고 배신행위"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9h
"탑차 문을 잠그고 군인들이 지붕으로 올라와서, 뚜껑을 열고 최루탄을 집어넣고 다시 뚜껑을 닫고 그리고 호루로 씌운 겁니다. 거기서 돌아가신 분이 계셨어요. 제가 탄 차에 두세 분. 안에 있었던 사람들이...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19h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0h
판사 출신 박범계 의원은 "우병우 라인이 이때까지 계속해서 빠져나간 것의 연장선상이라고 보는거냐"는 진행자 김어준의 질문에 "명확한 흐름이 드러나고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0h
박근혜는 당규에 따라 10일 이내에 탈당하지 않으면 최고위원회 의결을 거쳐 제명 처리된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1h
"아내가 낯선 남자들과 이틀 밤이나 술 마시며 함께한 것에 대해 나에게는 조금도 미안해하지 않는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1h
국민의당에서는 당내 절차를 제대로 밟아야 한다는 제동의 목소리가 나왔고, 바른정당에서는 자유한국당 통합파들이 견제에 나섰다.
Reply Retweet Like
노컷뉴스 22h
"추명호는 한마디로 청와대에서 인정하는 사실상 원장이었다 그런데 지위와 맡은 역할이 미미했다는 것이 영장 기각 사유 중 하나다"
Reply Retweet Like